기사 (전체 56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지난코너] [김주언의 음식인문학] ⑪ 김동인의 「태형」과 물
그러나 지금의 그들의 머리에는 독립도 없고 민족자결도 없고 자유도 없고 사랑스러운 아내나 아들이며 부모도 없고 또는 더위를 깨달을 만한 새로운 신경도 없다. 무거운 공기와 더위에게 괴로움받고 학대받아서 조그맣게 두개골 속에 웅크리고 있는 그들의 피곤한...
김주언(교양학부) 강의전담 전임강사  2011-11-29
[지난코너] [대중문화터치] 특례입학 거부한 연예인
특례입학 거부한 연예인그들에게 박수를 보낸다 바야흐로 입시 전쟁의 계절이 돌아왔다. 이맘 때 쯤 이면 연예인들의 특례입학 소식도 하나 둘 들려오고, 입시생들의 시기와 질투를 한 몸에 받아야 정상이다. 그런데 요즘엔 새롭게 떠오르는 ‘입시 트렌드’가 있...
박윤조 기자  2011-11-22
[지난코너] 수박 겉핥기 커뮤니케이션
가끔 사람들과 있을 때 이산화탄소가 공간에 꽉 찬 기분이 든다. 진실된 ‘나’는 아무도 모른다는 숨이 탁탁 막히는 그 기분. 관계에 상처받고 싶지 않으니 ‘이야기 하고 싶은 것’이 아니라 ‘이야기해도 되는 것’만 이야기 하는 미적지근한 사이를 자처 했...
박하영 기자  2011-11-22
[지난코너] [김주언의 음식인문학] ⑩김종삼의 「물 통」과 물
희미한풍금 소리가툭 툭 끊어지고있었다그동안 무엇을 하였느냐는 물음에 대해다름 아닌 인간을 찾아다니며 물 몇 통길어다 준 일밖에 없다고 ― 「물 통」 중에서 물은 심오한 것이다. 공기처럼 자명하여 우리가 의식하지는 않지만(혹은 못하지만) 사람이 먹고 마...
김주언(교양학부) 강의전담 전임강사  2011-11-22
[지난코너] 문화人 문화in 44 - 이상한 나라의 헌책방
‘늘어가는 스트레스 넥타이 풀고서 떠나길 바라는 아저씨 아가씨…‘ 요즘 인기 있는 버스커버스커의 ‘서울사람들’의 일부분이다. 이 노래의 가사처럼 많은 사람들이 바쁜 일상에서 벗어나 어딘가로 떠나고 싶어 한다. 하지만 어디로, 어떻게 가야할까? 사실 꼭...
김예은 기자  2011-11-22
[지난코너] 형형색색 오색찬란 등불의 행렬, 서울의 밤을 밝히다
해가 지고 어두워진 서울의 도심 한복판, 끝이 보이지 않는 등불의 행렬들이 반짝거린다. 지난 11월 4일 ‘2011 서울 등 축제’의 막이 올랐다. 끝이 보이지 않는 등불과 함께 끝이 보이지 않는 시민들의 행렬이 이어졌다. 추운 날씨였음에도 불구하고 ...
신지연 기자  2011-11-15
[지난코너] 김주언의 음식인문학 ⑧ 백석의 「선우사」와 가재미(上)
낡은 나조반에 흰밥도가재미도 나도 나와 앉어서 쓸쓸한 저녁을 맞는다흰밥과 가재미와 나는우리들은 그 무슨 이야기라도 다 할 것 같다우리들은 서로 미덥고 정답고 그리고 서로 좋구나 ─ 「선우사」 중에서백석은 정주(定州) 사람이다. 시인 백석의 고향 평북 ...
김주언(교양학부·강의전담 전임강사)  2011-11-09
[지난코너] 문화人문화in 42.간송미술관
“전시장을 지나다 아들을 데려온 아버지가 ‘간송이야말로 우리 문화적 자존심이니 여긴 반드시 꼭 와봐야 한다’고 당부하는 걸 들었어요. 사실 지금 어디를 가도 ‘우리’는 없잖아요. 간송미술관에 오면 우리를 느끼고 가는 거죠.” 어느 일간지와의 인터뷰에서...
권예은 기자  2011-11-08
[지난코너] 풍자와 해학의 백미 '꼼수'
대중문화터치 51. 나는 꼼수다한층 더 비아냥거려진 ‘꼼수’쩨쩨한 수단이나 방법이라는 뜻의 ‘꼼수’라는 단어는 ‘나는 꼼수다’(이하 나꼼수)가 등장하면서 비아냥거리는 어감이 더욱 세졌다. 지난 4월 첫 방송을 시작한 나꼼수는 딴지일보에서 제작하는 팟캐...
이영은 기자  2011-11-08
[지난코너] [김주언의 음식인문학]⑦ 백석의 「국수」와 국수 혹은 냉면(下)
슴슴함, 혹은 내적 초탈의 경지 아, 이 반가운 것은 무엇인가이 히수무레하고 부드럽고 수수하고 슴슴한 것은 무엇인가(…)이 그지없이 枯淡하고 素朴한 것은 무엇인가─ 「국수」 중에서 평양냉면의 맛을 어떻게 표현할 수 있을까? 백석은 먼저 ‘슴슴한 것’이...
김주언(교양학부) 강의전담 전임강사  2011-11-01
[지난코너] 문화인문화인 41.『즐거운 나의 집』
아빠, 엄마, 아이들로 이루어진 가족이 기준이 되었던 세상은 무너진 지 꽤 오래되었다. 초등학교 한 반에서 10/1에 해당하는 학생들이 한 부모 가정에서 살고 있을 정도다. 그러나 변한 시대에 비해 사람들의 시선은 아직도 미성숙하다. 여전히 이혼 가정...
조수진 기자  2011-10-11
[지난코너] 대중문화 touch ⑩ 토크콘서트
토크콘서트김제동, 안철수의 이야기가 전해주는 힘“김제동 토크 콘서트 표 구하기 왜 이렇게 어려워요?” 한 포털 사이트의 지식인 질문. 김제동의 토크 콘서트를 보고 싶지만 매진이 되어 표를 어떻게 구해야 하는지 묻는 내용이다. 김제동 토크 콘서트는 작년...
고우리 기자  2011-10-11
[지난코너] [김주언의 음식인문학] ⑥ 백석의 「국수」와 국수 혹은 냉면(中)
의젓한 마음이 즐기는 평양냉면 이것은 어늬 양지귀 혹은 능달쪽 외따른 산옆 은댕이 예데가리밭에서하로밤 뽀오 흰김 속에 접시귀 소기름불이 뿌우현 부엌에산멍에 같은 분틀을 타고 오는 것이다(…)대대로 나며 죽으며 죽으며 나며 하는 이 마을 사람들의 으젓한...
김주언(교양학부) 강의전담 전임강사  2011-10-11
[지난코너] 달려!
달려!나름 내가 방황하던 시절, 한 밤 중 동네 초등학교에 가서 생각 없이 어두컴컴한 운동장을 찍어댔다. 신기한 점은 나는 정말 깜깜한 어둠을 찍었을 뿐이라는 것. 그런데 집에 돌아와 카메라를 들여다보니 이 트랙사진이 들어있었단 거다. 이렇게 찍을 의...
신지연  2011-10-04
[지난코너] 대중문화터치 49. 블랙코미디
“저는 더 빨리 먹을 수 있습니다! 저는 사장님 보다 자장면을 더 빨리 먹고 일할 수 있습니다!” 이 대사는 시트콤 ‘하이킥3’에서 가난한 여대생 백진희가 인턴사원으로 뽑히기 위해 필사적으로 외쳤던 한마디다. 저 한마디로 백진희는 자장면을 먹을 수 있...
조수진 기자  2011-10-04
[지난코너] 문화人문화in 40. 2011 경주세계문화엑스포
문화人문화in 40. 2011 경주세계문화엑스포화려한 천 년 역사, 신라를 느끼다‘천 년의 이야기- 사랑, 빛, 그리고 자연’. 2011년을 맞아 경주세계문화엑스포에서 내건 주제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경주세계문화엑스포가 지난 8월 12일부터 엑스포...
김예은 기자  2011-10-04
[지난코너] 김주언의 음식인문학 ⑤ 백석의 「국수」와 국수 혹은 냉면(上)
장만옥도 환호할 백석의 국수왕가위 감독이 만든 「화양연화」는 그 제목에서 받는 인상처럼 아름다움만을 전시하는 영화는 아니다. ‘화양연화(花樣年華)’는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때를 뜻한다고 하는데, 영화는 우리에게 인생에서 가장 아름다운 때는 이제 없고...
김주언(교양학부)강의전담 전임강사  2011-10-04
[지난코너] 한 장의 추억
가을이 성큼 다가옴에 따라 어느덧 아침, 저녁으로 쌀쌀한 날씨가 계속 되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날씨를 뒤로하고, 우리들의 휴일은 언제나 쇼핑몰, 영화관, 커피숍 등과 같은 건물 안으로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낮과 밤이 구별되지 않고, 언제나 일정한 ...
임근택(화학공·3) 군  2011-09-28
[지난코너] 자극적인 노래 가사가 필요한 이유
얼마 전 힙합 듀오 ‘리쌍’의 새 앨범 ‘아수라발발타’가 세상에 공개되었다. 타이틀곡 ‘TV를 껐네...’를 들은 사람들의 반응이 모두 한결같았다. “노래 진짜 좋다. 그런데 너무 야한 거 아냐?” 가사 자체에는 선정적인 표현이나 어휘가 없지만, 누구...
서준석 기자  2011-09-28
[지난코너] ㊴『뿌리깊은 나무』, 이정명 저
㊴『뿌리깊은 나무』, 이정명 저보이는 잎은 보이지 않는 뿌리를 말한다 "누가 한글을 만들었나요?"라는 질문에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대다수 "세종대왕과 집현전 학자들이요"라고 답할 것이다. 이처럼 세종대왕과 집현전 학자들이 한글을 창조했다는 ...
조수진 기자  2011-09-27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