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6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지난코너] 유레카! 생활 속 과학
유레카! 생활 속 과학과학은 괴물?영화 비수기인 한여름 휴가철에 개봉했음에도 한국 영화 흥행 기록을 연일 경신하고 있는 영화 ‘괴물’이 화제다. 괴물은 순우리말로 도깨비라 할 수 있고, 영어로는 몬스터(monster)다. 도깨비는 ‘친숙한 괴물’의 어...
신동희 교수  2006-08-29
[지난코너] 2006학년도 2학기 단대신문 지면개편 안내
2006학년도 2학기 단대신문 지면개편 안내실용적 정보 제공과 독자 참여에 초점이번 2006학년도 2학기 편집방향은 독자들에게 보다 유익하고 실용적인 정보를 제공하고 독자들의 참여를 늘리는데 초점을 두었다.1면은 교시에 부합하고, 학생의 관심이 높고,...
취재부  2006-08-29
[지난코너] <관상>과 역사의 운명
과거를 바꿀 수 없듯 역사는 바꿀 수 없다. 흘러간 시간은 불가역적이다. 그래서 종종 ‘운명’처럼 선험적으로 고정된 것 같다. 그런데 이러한 운명을 파악하여 미래의 흉사를 예방하고 복을 부르려고 고안된 점법(占法) 중의 하나가 관상(觀相)이다. 과거에...
김홍백 연구원  0000-00-00
[지난코너] <비밀의 문>과 ‘공공평평(公共平平)’의 정치
정치는 전쟁인가, 타협인가? 붕당(朋黨)의 정치가 ‘전쟁’과 같다면, 탕평(蕩平)의 정치는 ‘타협’을 지향한다. 정치란 첨예한 역사적 국면에서는 “화해할 수 없는 적대적 계급 간의 적대적 계급투쟁”(칼 맑스)이면서, 일상적 삶의 국면에서는 “타인과 소...
김홍백 연구원  0000-00-00
[지난코너] <추노>, 인조와 조선의 ‘정신승리’
인조는 할아버지인 선조와 닮았다. 선조와 인조는 모두 서자출신의 임금이고(선조는 중종의 서자 덕흥군의 아들이며, 인조는 선조의 서자 정원군의 아들), 각기 왜란과 호란을 겪었으며, 공히 자기 아들을 질투하고 증오하였다. 선조는 파천이 1회요, 전란 중...
김홍백 연구원  0000-00-00
[지난코너] 알성달성 27. 성욕감소
알성남: 대학에 오고나서 공부도 하고 알바도하고 할 일이 너무 많다보니 여자친구도 없이 솔로로 지내왔습니다. 그래서 이제라도 애인을 만들까 생각하는데 막상 소개를 받아도 금방 지겨워지고, 무엇보다 남자로서 누구나 들만한 이성에대한 성적인 욕구가 들지 ...
김인순 상담사  0000-00-00
[지난코너] 新오도답파여행 24. 대구의 청년이여, 실업으로 분발하라
이광수는 동래, 해운대, 부산을 둘러보고 마산을 거쳐 대구로 향한다. 처음 여행을 시작할 때는 목포를 출발하여 남해안의 도시들을 차례로 찾아보고, 부산을 거쳐 대구로 갈 계획이었다. 만약 목포에서 앓아눕지 않았고 ‘탐량단’에 합류하지 않았다면, 그는 ...
김재관(동양학연구원) 연구교수  0000-00-00
[지난코너] 자유로 가는 길 - 유연한 사고
자유로 가는 길 - 유연한 사고틀을 깨고 나와야 세상이 제대로 보인다새벽 2시에 누군가 당신의 집 대문을 두드린다고 생각해보세요. 그 사람은 값비싼 모피와 명품으로 온몸을 치장하고 당신에게 가로 90센티와 세로 210센티의 나무판을 구해주면 천만원을 ...
김은실(특수교육)강사  0000-00-00
[지난코너] 영어생활백서 16. 새로운 일을 시작하다
새로운 일을 시작하다혹시 당신은 게으름뱅이가 아닌가요? 뭔가 해야 할 일이 있을 때 마지막 순간까지 미루지는 않나요? 만약 그렇다면 큰 일을 이루는 것이 어려울 거라 생각합니다. 그런 상황이 닥쳤을 때 저는 “천리 길도 한 걸음부터”라는 공자의 말을 ...
Shannon L. Tanghe  0000-00-00
[지난코너] [김문식(사학) 교수의 21세기에 만나는 정조대왕] ④동덕회 모임의 기록
영조 말년 위기에 빠진 정조를 보호했던 서명선, 홍국영 등이 주축 “모임의 이름을 동덕(同德)이라 한 것은 어째서인가? 우리들의 아름다운 모임을 알리기 위해서이다. 동덕회의 군자들은 모두 나와 함께 위험을 무릅쓰고 위기를 겪으면서 오늘에 이르렀다. 이...
김문식(사학) 교수  0000-00-00
[지난코너] 38) 자연재해 vs. 공천
“노무현 전대통령은 20년 전 5공 청문회 때 ‘혜성’과 같이 나타나 대중적 직설 화법을 구사하며 대통령까지 올랐다. 젊은 층을 중심으로 ‘활화산’ 같이 타오르던 노무현 전대통령의 인기는 임기 중반도 채 되지 않아 수그러들었다. 지지도 하락의 주요 원...
신동희 교수  0000-00-00
[지난코너] 37) 과학 수사
아무리 ‘미드’가 인기라지만 별반 관심이 없는 내가 주말 늦은 밤, 잠을 설쳐가며 보는 미국드라마가 있다. 바로 "CSI 과학수사대”다. 다소 과장된 면도 없지는 않지만, CSI 과학수사대가 최첨단 장비를 이용해 과학적으로 사건을 해결하는 장면을 보면...
신동희 교수  0000-00-00
[지난코너] 36) 신문 속 과학 세상
오늘날 우리는 뉴스의 홍수 속에 떠다니고 있다. 분, 초 단위로 업데이트되는 인터넷 뉴스는 종이 신문을 밀어내 버릴 듯한 기세다. 그러나, 지난 5년 동안 한 국가의 최고 권력자가 소위 ‘조중동’으로 일컬어지는 주요 언론사와 끊임없이 싸워 온 것을 보...
신동희 교수  0000-00-00
[지난코너] [단대신문 창간 60주년 기념 특별기획]
타대학 학보사 편집장이 본 단대신문
단대신문은 창간 60주년을 맞아 서울대, 연세대, 성균관대, 한양대, 한국외대 5개 대학 학보사 편집장들에게 단대신문에 대한 의견을 들어보았다. 단대신문 창간 6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60년이라는 짧지 않은 세월동안 대학의 발전을 위해 열심히 ...
김진성 기자  0000-00-00
[지난코너] 발전기금 1억 5백만원 기탁한 이 강 영 (경영·07졸) 동문의 ‘후배사랑’
발전기금 1억 5백만원 기탁한이 강 영 (경영·07졸) 동문의 ‘후배사랑’학업과 회사 운영 병행 힘들었지만후배들 도울 수 있어 보람 느낍니다지난 12일, 천안캠퍼스 경영학과를 졸업한 이강영(경영·07졸) 동문이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써달라며 장...
취재부  0000-00-00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