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06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일반보도] 교수·학생 하나 된 ‘70주년 기념 음악축제’
지난달 23일부터 26일까지 죽전캠퍼스 음악대학 난파음악관 콘서트홀에서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개교 70주년 기념 음악축제(이하 음악축제)’가 개최됐다. 한 주 동안 진행된 음악축제는 오는 8일 오케스트라 축제를 끝으로 막을 내릴 예정이다. 특히 이번 ...
이상은 기자  2017-11-07
[사설] 개교 70주년과 비전의 현실화
우리 대학이 1947년 서울 종로구 낙원동에서 개교한 지 올해로 70년을 맞이하였다. 지난 70년은 찬란한 영광의 역사이자 고난과 시련 극복의 역사였다. 우리 대학은 1967년 종합대학으로의 승격, 국내 대학 교육의 지방화 시대를 연 1978년 천안캠...
.  2017-11-07
[백색볼펜] 과거와 현재, 역사가 가지는 의미
◇흔히 우리는 역사는 반복된다는 말을 한다. 미시적인 관점에서 보면 저마다 다른 사건인 것처럼 보이지만 결국, 거시적인 관점에서 보면 오묘하게도 일정한 패턴을 가지고 비슷한 사건들이 발생한다는 말이다. 이러한 반복성 때문에 우리는 과거를 통해 현재를 ...
.  2017-11-07
[꿀단지] 동그라미
동그라미 우물 안에 있던 한 개구리칠흑 같은 어둠 속에서나고 자란 아이는위에 있는 동그라미가 온 세상 보라색에서 하늘색하늘색에서 붉은색붉은색에서 짙은 남색,시시각각 변하는 동그라미를매일 눈망울에 담아낸다 아! 이 동그라미 가지고 싶어우물 벽을 오르는 ...
단대신문  2017-11-07
[보도] 『단국대학교 70년사』 발간
우리 대학 70년 역사를 집대성한 『단국대학교 70년사』(이하 70년사)가 지난 3일 발간됐다. 70년사는 개교 70주년을 맞아 우리 대학의 성장과 발전상을 보여주기 위해 ‘단국대학교 70년사 편찬위원회(이하 편찬위원회)’가 집필하고 석주선기념박물관 ...
임수민 기자  2017-11-07
[일반보도] 세계로 도약하는 민족 사학, 도전과 창조 정신으로 나아가다
개교 70주년 기념식이 지난 2일 죽전캠퍼스 난파콘서트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장충식 이사장, 장호성 총장을 비롯한 교내외 인사 및 교수직원과 자매대학 총장 등 600여 명이 참석했다.기념식은 국민의례를 시작으로 애국가 제창, 순국선열 및 호국영...
임수민 기자  2017-11-07
[특집] 교직원 특집 <2> 김호철(도시계획부동산) 교수
취업은 오늘날을 사는 청춘들의 가장 큰 고민거리다. 이런 학생들을 돕기 위해 발벗고 나선 이가 있다. 바로 사제동행의 정신으로 비록 나의 청춘이 아팠지만, 너의 청춘만은 아프지 말아야 한다는 자세로 학생들의 취업을 돕는 김호철(도시계획부동산) 교수다....
김한길 기자  2017-11-07
[특집] 개교 70주년 기념 동문 축전
재단의 규모, 대학 인프라, 교수진 외에도 출신 동문 또한 대학교의 인지도와 가치를 결정짓는데 지대한 영향력을 갖는다. 70년이라는 긴 역사의 족적을 남겨온 만큼, 우리 대학은 독립운동가부터 문학가, 과학자, 정치인 등 다양한 분야의 인재를 배출해 사...
단대신문  2017-11-07
[보도] 막 오른 학생 자치기구장 선거
천안캠퍼스의 모든 학생 자치기구장 선거가 금일(7일)에 실시된다. 투표는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각 단과대학에 설치된 투표소에서 진행되며, 총동아리연합회 선거는 학생회관 1층에 마련된 투표소에서 중앙동아리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된다.지난해에 이어...
장승완·김한길 기자  2017-11-07
[보도] 한 눈에 보는 단국대학교
70년이라는 짧지 않은 세월. 수많은 위기와 고난이 빈번히 찾아왔지만, 300여 평의 작은 교사에서 민족사학의 지평을 연 우리 대학은 끊임없는 자성과 통찰을 거듭해 비약적인 발전을 이뤘다.이에 본지는 우리 대학 캠퍼스의 발전 및 학과 수의 변화와 함께...
장승완 기자·이병찬 수습기자 | 정리=남성현 기자  2017-11-07
[단국인의 소리 웅담] 개교 70주년 단국에게 바란다
개교 70주년을 맞아 우리 대학 직원 23명, 교수 22명, 학생 21명에게 ‘단국에게 바라는 점’을 들어봤다. 대학 구성원의 바람이 70주년을 넘어 100주년으로 도약하기 위한 밑거름이 되길 바란다.단국이여, 이제 70성상의 빛을 넘어서 100년의 ...
단대신문  2017-11-07
[특집] Dynamic Dankook 2027, ‘도전과 창조의 글로벌 대학’을 위해!
우리 대학이 개교 70주년을 맞이했다. 1947년 개교한 우리 대학은 1996년 국내 최고의 명문 사학, 2007년 21세기 동북아 선도 대학, 2017년 세계로 도약하는 민족 사학을 거쳐 2027년 도전과 창조의 글로벌 대학을 목표로 삼는 ‘Dyna...
취재팀  2017-11-07
[일반보도] 패션산업디자인과, 개교 70주년 기념 제14회 패션쇼 개최
지난달 25일 서울시 성동구 `Layer57'에서 개교 70주년 기념 패션산업디자인과 제14회 패션쇼 ‘XIV : X in Via’가 개최됐다. 이번 패션쇼는 패션산업디자인과 김현주 학과장 및 이희춘 교수, 장성은 교수의 지도로 진행됐으며 재학...
설태인 기자·김진호 수습기자  2017-11-07
[일반보도] 인권센터 출범, 학내 인권의 새 지평 열다
지난 9월 1일 우리 대학에 인권센터(센터장: 이종구 교수)가 신설됐다. 인권센터는 기존 독립된 기관으로 운영되던 양성평등상담소와 9월 1일 신설된 인권상담소를 산하에 두며 학내 인권의식 신장과 인권 친화적 분위기 형성, 인권 관련 문제 상담 및 조사...
설태인 기자  2017-11-07
[특집] 교직원 특집 <1> 미래교육혁신원 박완식 선생
대학 구성원이 능동적으로 참여하는 교내의 크고 작은 행사는 우리 대학 문화의 독자적인 정체성을 형성하는 귀중한 밑거름이 된다. 대학 행사가 한창일 때 화려한 무대 뒤에는 묵묵히 음향·조명 업무를 담당하는 미래교육혁신원 박완식 선생이 있다. 행사 참여자...
양민석 기자  2017-11-07
[주간기자석] 2017, 우리는 새로운 정답을 만든다
2007년 2월 9일에 세상을 놀라게 했던 신제품, iPhone 1세대를 기억하는가. 그로부터 10년이 지난 현재 iPhone 1세대는 생산·판매가 중단된 추억 속의 발명품이 됐다. 앞으로 10년이란 시간이 흐르면 iPhone 1세대는 한낱 골동품으로...
양민석 기자  2017-11-07
[일반보도] 동양학연구원, 개교 70주년 기념 국제학술회의 개최
지난달 26일 우리 대학 동양학연구원이 개교 70주년을 맞아 죽전캠퍼스 글로컬산학협력관 B103호에서 제47회 동양학 국제학술회의를 진행했다. 이날 학술회의는 ‘통일 한국을 위한 인문학적 모색’을 주제로 한국·중국·대만·베트남의 학자 14명이 참여해 ...
양민석 기자  2017-11-07
[보도영상 [DKU News]] 아름다운 하모니, 70주년 음악축제 [DKU News]
[DKU News] 아름다운 하모니, 70주년 음악축제 개교 70주년, 우리 대학의 긴 역사를 기념하기 위한 음악 축제가 이곳 단국대학교 난파음악관 콘서트홀에서 열렸습니다. 이번 음악 축제에서는 성악과 국악, 오케스트라까지 다양한 장르의 축제 현장을 ...
김도연 기자  2017-11-06
[보도영상 [DKU News]] 구국·자주·자립의 70년 [DKU News]
[DKU News] 구국·자주·자립의 70년 2017년은 우리 대학의 개교 70주년을 맞이하는 뜻 깊은 해입니다. 그 의미를 담아 이곳 난파음악관 콘서트홀에서는 개교기념행사가 열리고 있는데요, 그 현장을 생생하게 전해드립니다. 11월 2일, 우리 학교...
이종현 기자  2017-11-02
[보도영상 [DKU News]] 듣지 않을 권리, 생활관 소음 문제 [DKU News]
[DKU News] 듣지 않을 권리, 생활관 소음 문제집현재, 웅비홀, 진리관, 우리 대학 생활관에는 약 2500명의 학우들이 생활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많은 학우들이 사는 만큼 고충도 많다고 하는데요. 특히 소음과 관련된 문제가 계속해서 생활관 학우...
조효성 기자  2017-10-18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