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홀로 지하철 여행 17. 7호선(보라매역, 신대방삼거리역)

열정 가득한 그대, 도전하라! 전경환 기자l승인2017.03.14l수정2017.03.14 22:08l1422호 10면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거센 추위는 수그러들고 따뜻한 봄바람에 기분까지 좋은 하루. 코끝을 맴도는 그윽한 봄내음에 의욕마저 샘솟는 날씨다. 무엇이든 도전해보고 싶은 열정적인 그대! 새 학기를 맞이하며 계획했던 여러 가지 목표들을 이루기 전, 당신의 도전에 발판이 되어줄 이색 도전거리를 소개한다.

▲ 보라매공원 암벽등반 체험장

첫 번째 도전은 암벽등반! 보라매역에서 10분 정도 걸어 보라매공원에 도착하니 가로 14m, 세로 15m의 거대한 암벽이 시선을 빼앗는다. 평평하고 디딜 곳 많은 초급 코스부터 모난 발판에 굴곡진 암벽의 상급 코스까지 실력별로 체험할 수 있다.


이용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10시까지로 기후에 민감해 사전에 날씨를 확인할 것! 체험 이용료는 5,000원이며 기본적인 안전 교육과 장비 대여 후 관리자의 지시에 따라 2회 등반 가능하다.


무작정 오르기만 하면 된다는 생각은 큰 오산. 디딜 곳을 생각하며 팔 다리의 힘을 조절해야 한다. 암벽의 중간 지점에 위치한 연결고리에 몸을 고정하고 잠시 쉬어주는 것이 정상을 정복하는 비법이다.


정상에 다다랐을 때 느껴지는 시원한 바람은 오르는 동안의 지친 심신을 달래준다. 이윽고 안전 줄 하나에 의지한 채 긴장감에 흘린 땀방울이 그치고, 땅에 발을 내딛을 시간이다. 힘이 풀려서인지 성취감에 젖어서인지 줄에 몸을 맡기고 내려가면서 온몸에 묘한 기분이 감돈다.

▲ 보라매공원 X-game장

이외에도 보라매공원에는 △X-game장 △게이트볼장 △지압보도 △ 다목적운동장 △ 피크닉장 △ 바닥분수 △ 에어파크 △ 무궁화동산 등 즐길 수 있는 요소가 가득하다. 가벼운 조깅부터 화끈한 스포츠까지 모두 가능하다.


온몸을 써가며 도전했다면 이젠 앉아서 도전해보자. 신대방삼거리역에서 약 5분 정도 걸으면 한적한 골목 사이에서 불이라도 난 듯 몰린 인파를 만날 수 있다. 두 번째 도전의 주인공이 위치한 ‘온누리에돈가스’다.


놀이공원 대기 줄을 연상시키는 이곳에선 대왕 돈가스와 매운 ‘디진다’ 돈가스를 만나볼 수 있다. 도전 시간은 단 20분! 도전에 성공할 경우 6개월 공짜 혜택과 성공 인증 사진이 가게에 게시되며 실패할 경우 1만5,000원의 벌금이 부가된다.

▲ '온누리에돈가스'의 매운(디진다) 돈가스


“매우면 얼마나 맵겠어?”라고 생각한다면 큰 코 다친다. 눈물 콧물 쏙 빼도록 맵다. 맵다는 표현이 부족해 혀가 아릴 지경. 극한의 매운 맛에 도전할 예정이라면 우유는 필히 준비해두자.


그 외에도 평균 5,500원부터 7,000원까지 다양한 돈가스를 만나볼 수 있으니 도전하기 전에 다른 돈가스를 맛보며 준비하는 것도 또 하나의 재미다.


도전의 끝에 느껴지는 성취감은 직접 느껴본 자만의 것으로 이루 말할 수 없다. 아찔한 스릴을 즐기고 싶다면, 도전과 성취의 쾌락을 맛보고 싶다면 7호선에 올라보는 것은 어떨까?

 


전경환 기자  32154039@dankook.ac.kr
<저작권자 © 단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경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