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8,09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꿀단지] 꽃메마을의 길에 관한 고찰
단국대학교 죽전 캠퍼스 학생이라면 꽃메마을에 가본 일이 있을 것이다. 학교에서 꽃메마을로 내려가는 길에는 우리의 눈길을 끄는 것이 하나 있다. 바로 X자형 횡단보도이다. 별생각 없이 건너면 그냥 그런 게 있거니 하고 넘길만 한 것이지만, 한 번에 모든...
단대신문  2017-09-19
[김재원의 색다른 시각] 뚫으려는 자와 막으려는 자
‘대학미식축구 추계리그’에 참가한 우리 대학 미식축구부 ‘KODIAK’팀이 한양대학교와 경기를 벌이고 있다. 돌파하려는 우리 대학 선수와 이를 저지하려는 한양대학교 선수의 모습이 인상적이다.촬영정보 : 2017년 9월 17일 / sony a6500 /...
.  2017-09-19
[역사로읽는부다페스트] 3. 몽골의 침입과 부대성으로의 천도
헝가리의 수도는 부다페스트다. 그런데 헝가리왕국의 최초의 수도는 부다페스트가 아니었다. 머저르족이 처음 정착한 곳은 옛 로마의 점령지였던 판노니아 평원이었다. 5세기 전반 훈족이 주인이었던 이 지역에 9세기 머저르족이 이주를 하였던 것이다. 서진한 아...
장두식(일반대학원)초빙교수  2017-09-19
[학생칼럼] 함무라비 법전이 남긴 것
‘눈에는 눈, 이에는 이’ 태권도 도장에 들어서면 가장 먼저 눈에 띄는 문구였다. 전국체전을 앞두고 연일 훈련에 매진할 때면 으레 관장님은 이렇게 말씀하셨다. “금메달이 아니면 의미가 없다” 시합장 안에 들어서면 현실은 더욱 폭력적으로 변했다. 눈앞에...
이준혁 기자  2017-09-19
[특집] ① 화방·문구 ‘단국 화방’
지난 2009년부터 9년간 후원의 손길을 아끼지 않았던 ‘단국 화방’ 대표 이세라(법무행정·14졸) 씨. 천안캠퍼스 예술 대학을 찾아가 그간 이야기를 들어봤다. 이 씨는 예술대학교의 한쪽에서 어머니와 함께 화방을 운영하고 있다. 화방에서 일을 돕게 된...
이준혁 기자  2017-09-19
[화요시선] 23. 복지장학금 vs 성적장학금, 충돌하는 장학금 제도
● [View 1] 저소득층고등학교 시절 힘든 수험생활을 버티고 드디어 설레는 마음으로 대학에 입학했다. 그러나 기초생활수급자인 나에게 ‘캠퍼스의 낭만’은 즐길 여유도 생각도 못 할 사치였다. 어려운 가정형편으로 등록금 전액을 지원받았지만 문제는 생활...
임수민 기자  2017-09-19
[창업아만보] 창업 아만보 27. 알파앱
학교 주변 상권의 할인 정보와 이벤트 정보를 한 번에 볼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 이를 알려주기 위한 창업 아이템을 개발 중인 동아리가 있다. 지난해 5월에 야심차게 출사표를 던진 우리 대학 창업동아리 ‘알파앱’이다. 우리 대학 학생 6명으로 구성된 ...
임수민 기자  2017-09-19
[일반보도] 대학생활꿀팁 1. 잡플래닛
우리 대학 학생이라면 기업정보 포털 ‘잡플래닛(www.jobplanet.co.kr)’의 자료를 무제한 열람할 수 있다. 잡플래닛은 기업 리뷰, 연봉, 면접 정보와 취업 관련 보고서 등을 제공하는 취업 사이트로 제휴 대학 재학생뿐 아니라 휴학생도 모든 ...
설태인 기자  2017-09-19
[화요일에만나요] 딩동~당신에게 웃음을 배달합니다
Prologue유재석이 없는 무한도전을 상상해 본 적이 있는가. TV 프로그램을 이끄는 MC는 방송에 없어서는 안 될 중요한 역할을 맡고 있다. 그들이 마이크를 드는 순간, 곧바로 녹화가 시작되기 때문이다. 그러나 여기, 방송에는 보이지 않지만 원활한...
임수민 기자  2017-09-19
[이유있는서재] <11> 철학 『고독한 산책자의 몽상』
여기 한 사람의 유작이 있다. 프랑스의 계몽사상가이자 철학자, 사회학자로 불리는 장 자크 루소의 유작. 대학생 필독서 목록에 빠짐없이 등장하는 그의 저서 『에밀』과 『사회계약론』을 모르는 사람은 없겠지만, 그의 자전적 작품인 『고백』이나 『고독한 산책...
설태인 기자  2017-09-19
[단국,교육혁신으로새로운도약을준비한다] 3. 학생역량관리시스템(가칭 ‘Young熊 시스템’)
영웅(Young熊)! 능동적이며 혁신적이고 헌신적인 인재로서 6대 핵심역량(자기주도, 의사소통, 문제해결과 전문지식, 세계시민과 협력·헌신)을 균형 있게 갖춘 새로운 단국인을 지칭한다. 우리 대학은 재학생 모두가 ‘Young熊’으로 성장하도록 지원하고...
미래교육혁신원 교육성과평가센터 최정희 연구교수  2017-09-19
[글그림의 애니인사이드] 글그림의 애니인사이드<10> <카드캡터 체리>, 20년이 지나 다시 시작하는 그들의 이야기
1999년에 한국에서 4년 동안 방영, 와 함께 시청률 30%를 경신하며 국민적인 사랑을 받았던 추억의 만화 를 기억하시나요? 이 만화는 점, 운세, 타로를 소재로 한 마법 소녀 만화입니다. 가 제작된 지 21년이 지난 지금, 그들의 또 다른 이야기가...
단대신문  2017-09-19
[백색볼펜] 안보위기에 휩싸인 한반도, 한국은 어디에?
◇지난 3일 북한 6차 핵실험 이후 한반도에는 연일 긴장감이 맴돌고 있다. 이날 핵실험의 폭발위력을 50㏏(1㏏은 TNT 1천t) 정도로 평가했다. 이는 지난해 5차 핵실험 때보다 5배 이상 큰 폭발위력이며, 사실상 ‘핵 보유국’ 지위를 부여받은 파키...
.  2017-09-19
[문화바구니] 영화 속 주인공과 떠나고 싶다면
아기자기한 그림과 화려한 색감으로 이뤄진 토드 셀비의 작품을 감상하고 있노라면 동화 속 주인공이 된 듯한 기분이 든다. 그의 작품을 직접 감상하고 싶지만 방구석 라이프를 포기할 수 없는 당신이라면? 여기, 화려한 색감으로는 토드 셀비 뺨치는 세 편의 ...
설태인 기자  2017-09-19
[사설] 『한국한자어사전(韓國漢字語辭典)』과 우리 대학의 창학 이념
2017년 9월 1일은 70년 역사를 가진 단국 가족들에게 자랑스러운 날이었다. 우리 대학이 구국(救國)ㆍ자주(自主)ㆍ자립(自立)이라는 창학 이념을 실현하기 위해 각고의 노력으로 편찬해 낸 『한국한자어사전』이 당당한 모습으로 네이버 검색시스템을 통해 ...
.  2017-09-19
[차동길교수의군사이야기] 3. 핵무기 위력
이번 호에서는 핵무기의 파괴력과 인류에 미치는 위험성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미국은 1952년 11월 1일 태평양의 작은 섬인 비키니 환초(Bikini Atoll)에서 최초의 열핵폭탄 실험을 했다. 코드명 ‘아이비 마이크(Ivy Mike)’로 실시된...
단대신문  2017-09-19
[문화人문화in] 문화人 문화in 142. 전시회 the Selby House
‘여성이 소설을 쓰기 위해선 자기만의 방과 돈이 필요하다.’ 20세기 영국의 소설가 버지니아 울프는 이렇게 말했다. 이는 한 사람의 창작세계를 온전히 구현하기 위해서는 정신적·물질적 토대가 마련돼야 함을 뜻한다. 그러나 나는 그의 말을 살짝 바꿔 이렇...
설태인 기자  2017-09-19
[캔버스 인 캠퍼스] 캔버스 인 캠퍼스 9. 안견 <몽유도원도>
조선시대 초기의 대표적인 화가 안견(安堅)의 진작(眞作)으로 여겨지고 있는 그림은 일본의 천리대(天理大學校)가 소장하고 있는 몽유도원도(夢遊桃源圖) 한 점뿐이다. 가 그려진 유래는 다음과 같다.세종 29년(1447)음력 4월 20일에 안평대군은 도원을...
단대신문  2017-09-19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36. 소년법
최근 부산 여중생 사건, 강릉 폭행 사건 등 청소년 강력범죄가 잇따라 발생하면서 사회적 공분을 일으키고 있다.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 코너에 제기된 ‘소년법 폐지 청원’에 35만여 명(지난 8일 오전 기준)의 국민이 참여한 가운데, 우리 대학 학...
단대신문  2017-09-19
[일반보도] ‘2017 천안흥타령축제’ 아름다운 밤을 수놓다
지난 15일 천안캠퍼스 학생들이 ‘2017 천안흥타령축제’에서 특별공연을 진행했다. 2017 천안흥타령축제는 천안시가 주최하며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총 5일간 천안삼거리공원 및 천안시 일원에서 진행됐다. 본 행사기간 동안에는 전국춤경연대회, 거리...
이상윤᛫장승완 기자  2017-09-19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