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0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특집] 대학교에 협동조합이 있다?
혼자서는 결코 일궈낼 수 없는 목표를 향해 ‘함께’의 가치를 외치며 도약하는 두 대학협동조합이 있다. 대학 구성원들 모두의 행복을 꿈꾸는 대학생활협동조합연합회의 관계자와 대학생 모두의 알 권리를 추구하는 대학언론협동조합 정장석 이사장을 직접 만나 대학...
남성현 기자  2017-05-16
[특집] 입학금을 둘러싼 학생과 학교의 대립… 손 놓고 바라보는 정부
■천차만별 대학입학금, 산정 근거 역시 불명확신입생 A 씨는 학기 초 등록금 고지서를 보고 의문을 품지 않을 수 없었다. 국립대에 입학하는 B 씨는 10만원 가량의 입학금을 낸다고 들었는데, 정작 자신은 90만원을 내야 하는 상황에 부닥쳤기 때문이다....
취재팀  2017-04-11
[특집] ■돈·돈·돈 기획 中. 성적장학금
최근 대학가의 추세는 선택적 복지보다 보편적 복지를 추구하는 방향으로 흘러가고 있다. 이에 따라 대부분의 대학은 성적장학금의 비중을 줄이고 복지장학금을 확대하고 있다. 실례로 고려대학교는 지난해 1학기부터 성적장학금을 전면 폐지하고, 소득분위를 고려해...
취재팀  2017-03-28
[특집] ■ 돈·돈·돈 기획 上. 과학생회비 투명성 부족, 신뢰도 하락, 문제제기 지속의 악순환에 빠진 과학생회비
학생회비는 학교 운영에 쓰이는 등록금과 달리 학생 자치활동에 사용되는 돈이다. 우리 대학의 경우 학생회비를 매 학기 자치기구 운영을 위해 징수되는 총학생회비와 과 자치기구 운영을 위해 매년 1학기 초에 징수되는 과학생회비로 규정하고 있다. 총학생회비는...
취재팀  2017-03-21
[특집] 포켓몬 잡으려면 딴 데 말고 단대로~
지난 1월 24일 대한민국을 뒤흔든 깜짝 소식! 포켓몬GO의 제작자 나이앤틱이 한국에서 서비스 시행한다는 발표와 함께 사람들의 이목이 쏠렸다. 이와 함께 다양한 포켓몬 정보가 우리 대학에도 전파됐다. 증강현실(AR) 게임과 유명 캐릭터 포켓몬이 만나 ...
전경환·설태인 기자  2017-03-14
[특집] ‘고시’라는 험난한 여정, 그 끝에 우뚝 선 그들
●김한나(법학·11졸)▶ 합격 축하한다. 합격 소감이 어떤가.합격 소식을 접한 순간 다행이라는 안도감이 더 컸던 것 같다. 처음에는 실감나지도 믿기지도 않았다. 합격하고 난 뒤에 많은 생각이 들었다. 어떤 삶을 살아야 할지에 대한 고민이 들기도 했다....
김태희 기자  2016-12-07
[특집] 국가자격시험 합격자 인터뷰 <3> 공인회계사 합격자 인터뷰
정은지(회계·4) ▶ 합격 축하한다. 합격 소감이 어떤가.부모님이 자랑스러워하고 주변 사람들이 칭찬한다. 사실 아직은 얼떨떨하다. 재수해서 대학에 입학한 이후 큰 시험에서 나의 한계를 넘어보고자 하는 욕망이 있었다. 공인회계사 시험 합격...
단대신문  2016-12-06
[특집] 국가자격시험 합격자 특집 <2> 공인노무사 합격자 인터뷰
김민우(법학·14졸) ▶ 합격 축하한다. 합격 소감이 어떤가.성인으로서 직장인 생활을 시작하는 인생의 전환점이라고 생각하니 설렌다. 부모님에게 경제적인 도움을 받거나 의지하지 않고 생계를 유지할 수 있다는 독립심과 떳떳함이 생겼다. 또한...
단대신문  2016-12-06
[특집] ■국가자격시험 합격자 특집
우리 대학 학생들이 국가자격시험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두고 있다. 국가자격시험은 오랜 시간과 노력이 소요되는 만큼 합격의 기쁨이 큰 시험이기도 하다. 과연 합격자들에겐 어떤 비책이 있었을까. 2016년도 사법고시, 공인노무사, 공인회계사 시험에 합격한 ...
단대신문  2016-12-06
[특집] ■ 국가자격시험 합격자 특집
우리 대학 학생들이 국가자격시험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두고 있다. 국가자격시험은 오랜 시간과 노력이 소요되는 만큼 합격의 기쁨이 큰 시험이기도 하다. 과연 합격자들에겐 어떤 비책이 있었을까. 2016년도 사법고시, 공인노무사, 공인회계사 시험에 합격한 ...
취재팀  2016-12-06
[특집] 74기 퇴임의 변
이용호 기자 "끝나지 않는 릴레이 경기가 되길 바라며"“나는 일말의 주저함도 없이 신문 없는 정부보다 정부 없는 신문을 택하겠다.”미국의 제3대 대통령 토마스 제퍼슨이 취임 전 신문사 사장으로 재직할 당시 언론의 자유를 강조하며 남긴 명언이다. 수습기...
이용호·김아람 기자  2016-12-06
[특집] ■ 죽전캠퍼스 제15대 ‘사이다’ 총대의원회 박성빈(전자전기공·4) 의장 인터뷰
▶ 총대의원회의 역할을 잘 수행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학생들의 알권리를 보장하고, 자치기구 회계를 투명하게 운영하고, 학생회비를 적절하게 사용하게 하기 위해 회계감사에 회계점검표를 도입했다. 또한 선대 총대의원회와는 달리 처음으로 공약감사를 시행했다...
취재팀  2016-11-15
[특집] ■ 죽전캠퍼스 제49대 총학생회 후보자 인터뷰
“소통하는 총학생회를 만들겠습니다. 선거운동본부 이름인 ‘그대의’라는 의미를 실현하기 위해 학우들의 의견을 많이 듣는 동시에 저희의 마음도 많이 전해드릴 것입니다. 배울 게 많고, 즐거워서 계속 머물고 싶은 학교를 만들고 싶습니다.”▶ 선거운동본부 이...
취재팀  2016-11-15
[특집] “씩씩한 곰들은 언제나 환영이야!” 숨 가빴던 곰들의 ‘고급 체전’
■ 죽전캠퍼스 ‘2016 단국체전(부제: 2016 단국올림픽)’이 지난 4일부터 6일까지 3일간 대운동장, 노천마당, 농구장을 비롯한 죽전캠퍼스 곳곳에서 진행됐다.죽전캠퍼스 총학생회가 주최·주관한 이번 체전은 건전한 경쟁의식을 통해 학교 및 소속 단과...
김아람·이영선 기자  2016-10-11
[특집] ■ 세계 속 단국, 단국 속 세계 (下)
지난해 견문의 폭을 넓히기 위해 우리 대학을 찾은 외국인 유학생은 460(죽전캠퍼스 397, 천안캠퍼스 63)명. 타지 생활의 두려움을 극복하고 먼 여행을 감행하기까지 발걸음이 가볍지만은 않았을 터. 지난 20일 배움을 위해 용기 있는 도전을 자처한 ...
이시은·이영선 기자  2016-09-27
[특집] ■ 세계 속 단국, 단국 속 세계 (中)
# 자유의 도시 뉴욕에 발을 내딛다13시간이라는 기나긴 비행 끝에 JFK(John F. Kennedy) 공항에 첫발을 내딛는 순간, 공기마저 상쾌하다. 지하철 창밖으로 보이는 ‘브루클린 브릿지’와 ‘이스트강’의 전경에 진정 뉴욕에 왔음이 실감난다. 지...
설태인 김태희 기자  2016-09-13
[특집] 폭염보다 뜨거웠던 배움의 열기, 2016 하계 교비어학연수·단국 국제여름학교 현장
유난히 무더웠던 지난 여름, 우리 대학에서는 다양한 해외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여름방학 중 △하계 교비어학연수 △해외학술탐방 △해외봉사를 통해 해외로 학생들을 파견하고, 단국 국제여름학교 (ISS)와 ‘ASEAN 국가 우수 이공계 대학생 초청연수’가 ...
김태희·설태인 기자  2016-09-06
[특집] ■ 석주선 박사 타계 20주년 기념행사
지난 13일 난사(蘭斯) 석주선 박사 타계 20주년을 기념하는 행사가 우리 대학 죽전캠퍼스 곳곳에서 펼쳐졌다. 석주선 박사는 평생동안 모은 3천365점의 민속 복식품을 우리 대학에 기증해 후학들이 한국 복식 연구에 힘쓸 수 있도록 도왔다. 이러한 정신...
윤영빈·박다희 기자  2016-05-25
[특집] [2016 단국축제]
■ 죽전캠퍼스 Dander Land“낯설게! 이상하게! 사랑스럽게!”이상한 나라 단더랜드에 흠뻑 빠지다지난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열렸던 죽전캠퍼스 축제 ‘2016 Dander Land’가 성공리에 마쳤다. 제48대 총학생회는, 축제기간동안 이상...
취재팀  2016-05-24
[특집] “끊임없이 수집, 연구했던 위대한 복식 연구가”
우리 대학 죽전캠퍼스를 오가다 마주치는 석주선기념박물관을 보며 한번쯤 “석주선이 대체 누구지?”하고 궁금했던 적이 있을 것이다. 대체 어떤 사람이길래 학교 박물관에 명명되고, 이런 행사까지 열리는 것일까. #1 태어나고 자라다 위대한 복식 연구자의 ...
단대신문  2016-05-24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