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92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24. 성과연봉제
공공기관의 유연한 조직문화 구축의 일환으로 성과연봉제가 도입되고 있다. 성과연봉제란 입사 순서가 아닌 능력에 따라 급여를 결정하는 방식으로, 성과연봉제가 업무의 투명성과 효율성을 높인다는 입장과 과도한 경쟁을 부추기는 실효성 없는 제도라는 입장이 대립...
단대신문  2016-11-15
[단대만평] 단대만평
장혜지 기자  2016-11-15
[백묵처방] 공(公)과 사(私)
최근 소위 최순실 게이트 사건을 보면서 공(公)과 사(私)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 본다. 우리 생활의 모든 일에는 공적인 면과 사적인 면이 있으며 이를 구분하기란 쉽기도 하지만 어려운 경우도 많다.학창시절, 과대표는 MT를 가기 위해 학우들의 돈을 모아...
한경호(전자전기) 교수  2016-11-08
[단대만평] 단대만평
장혜지 기자  2016-11-08
[학생칼럼] 흔들리는 민주주의, 누가 이 나라의 주인인가
샤머니즘 시대국가의 주권은 국민에게 있고 그 국민을 위해 정치를 행하는 제도, 이것이 민주주의의 정의이다. 21세기 대부분의 나라에서 채택한 자유민주주의, 하지만 2016년 대한민국의 주권은 국민을 기만한 한 민간인에 의해 독점됐고 지금까지 선조들이 ...
전경환 기자  2016-11-08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23. 최순실 게이트
최근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사태로 국민의 원성이 뜨겁다. 최 씨는 박근혜 정부의 국정에 개입하고, 미르재단·K스포츠재단을 설립·사유화하는 등 여러 의혹을 받고 있으며 이로 인해 현재 대한민국의 국정은 마비됐다. 이번 사태에 대한 의견과 해결책...
단대신문  2016-11-08
[학생칼럼] 공론의 장, 익명성의 두 얼굴
최근 대학생들이 SNS를 통해 다양한 대학 커뮤니티 활동을 즐기고 있다. 커뮤니티 페이지 이용자는 학내 전반적인 소식들을 학교 홈페이지보다 더 간편하게 취득하고 이를 다른 재학생에게 공유하곤 한다. 또한 커뮤니티 페이지를 이용해 부정적인 사건에 대해 ...
전경환 기자  2016-10-11
[백묵처방] 비평과 비방은 다르다
최근 SNS를 비롯한 각종 커뮤니티에서 남혐, 여혐 등의 단어가 속출하고 있다. 대표적인 커뮤니티로 메갈리아(Megalia)가 있다. 메갈리아는 노르웨이 소설 『이갈리아의 딸들』과 우리나라 인터넷 사이트 에서 따온 합성어이자 신조어다. 현재 우리 대학...
김지훈(문예창작) 교수  2016-10-11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22. 대학 커뮤니티
단쿠키, 단대숲(단국대학교 대나무숲), 단대말(단국대학교 대신말해드려요), 에브리타임, DC인사이드 단국대 갤러리…. 오늘날 대학 커뮤니티는 학생들의 의견이나 정보 등이 자유롭게 교환되는 ‘소통의 장’으로 자리 잡았다. 다양한 성격의 대학...
단대신문  2016-10-11
[단대만평] 단대만평
장혜지 기자  2016-10-11
[단대만평] 단대만평
장혜지 기자  2016-09-28
[학생칼럼] 부정부패 척결을 위한 한발, 명중탄이 될 것인가 오발탄이 될 것인가
부정청탁 금지법6년 전 대한민국은 ‘벤츠여검사 사건’으로 떠들썩했다. 여검사가 남성 변호사로부터 사건청탁을 받으며 금품을 수수한 사건이다. 여검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 혐의로 기소됐다. 하지만 이 둘은 연인관계라고 주장해 ‘무죄’ 판결을 받게...
전경환 기자  2016-09-27
[백묵처방] 법과 윤리
오는 28일부터 시행령이 발효되면서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이 정식명칭인 김영란법이 적용된다. 공직자는 직무와 관련이 있는 사람으로부터 3만원이 넘는 식사 대접, 5만원이 넘는 선물, 10만원이 넘는 경조사비를 받으면 과태료가...
신진(교양대학) 교수  2016-09-27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21. 김영란법
오는 28일부터 공직자·언론사·사립학교 임직원 등이 부정청탁을 받고 신고하지 않을 경우 처벌되는 김영란법(부정 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금지에 관한 법률)이 시행된다. 식사·선물·경조사비의 상한액 역시 각각 3만·5만·10만원으로 제한된다. 이에 대한...
단대신문  2016-09-27
[단대만평] 단대만평
장혜지 기자  2016-09-13
[백묵처방] 요즈음의 제사상 차림에 대하여
필자는 제사를 지내지 않는다. 외가는 철저한 불교이고 친가는 철저한 개신교였으며 어릴 때 외가에 가면 외할머니가 쪽 찐 머리에 단정하게 하얀 옷을 입으시고 뭔지 모르는 조그만 대문같이 생긴 것(나중에 그게 위패인 줄 알았다)을 열었다, 닫았다 하시던 ...
한경호(전자전기) 교수  2016-09-13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20. 차례상
전통 한복을 개량한 생활 한복이 유행하고, 차례상에 피자나 햄버거를 올리는 등 시대에 따라 전통문화가 변화하고 있다. 추석 연휴를 앞둔 시점에서, 차례상을 차릴 때 전통문화를 어느 정도까지 유지해야 하는지 우리 대학 학생들의 의견을 들어봤다. 차례상...
단대신문  2016-09-13
[학생칼럼] 역사 소재 미디어 콘텐츠, 진실의 실마리를 찾아서
최근 드라마와 영화에서 역사라는 소재가 많이 활용되고 있다. 역사적 사실을 소재로 한 미디어 콘텐츠들은 공개와 동시에 많은 관심과 더불어 높은 시청률과 관객 수를 자랑하고 있지만, 방영과 개봉될 때마다 역사적 왜곡의 문제들 또한 수면 위로 드러나 사회...
전경환 기자  2016-09-06
[단국인의 소리 웅담] 웅담 219. 미디어 역사왜곡
최근 , 등 역사적 사실을 바탕으로 한 영화·드라마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이와 더불어 역사를 소재로 한 콘텐츠를 제작하는 과정에서 창작의 자유가 어디까지 허용돼야 하는지에 대한 의견이 분분하다. 이에 대한 우리 대학 재학생들의 의견을 들어봤다. 콘텐...
단대신문  2016-09-06
[백묵처방] 사실과 허구, 진실로 가는 두 개의 문
바야흐로 가을이다. 비 오는 날 펜을 잡았다. 올해 여름은 유난히 더웠다. 연일 이어지는 더위 탓에 집에서 나와 서점과 카페, 극장으로 발걸음을 옮기는 사람이 유난히 많았다. 지난 8월 초에 개봉한 는 8월 말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많은 이가 영...
김지훈(문예창작) 교수  2016-09-06
여백
단대신문 소개디보이스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죽전동 126번지  |  Tel : 031-8005-2423~4  |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안서동 산29번지 Tel : 041-550-1655
발행인:장호성  |  주간:강내원  |  미디어총괄팀장:정진형  |  미디어총괄간사:박광현  |  미디어총괄편집장:양성래  |  편집장:김태희  |  청소년보호책임자:김태희
Copyright © 2017 단대신문. All rights reserved.